강물을 살리는 유일한 길은 물을 흐르게 하는 것이다.
강물을 살리는 유일한 길은 물을 흐르게 하는 것이다.
  • 에스라
  • 승인 2018.07.17 13: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고인물을 깨끗하게 할 방법은 없다.

 7월 15일 영주댐 녹조.

7월 15일 영주댐 녹조.ⓒ 내성천보존회

 7월 16일 영주댐 녹조.

7월 16일 영주댐 녹조.ⓒ 내성천보존회

 7월 15일 영주댐 녹조.

7월 15일 영주댐 녹조.ⓒ 내성천보존회

아름다웠던 내성천을 가로막고 4대강사업의 하나로 건설된 영주댐에 올 여름에도 녹조가 창궐하고 있다. 준공 첫해인 2016년부터 3년째 영주댐에는 어김없이 녹조가 발생하고 있다.

녹조는 영주댐으로부터 10km 상류 지점에 위치하고 있는 모래 차단 목적의 보조댐(유사조절지)에서도 같은 현상이 나타나고 있다. 녹조가 발생한 물 색깔과 인근의 녹음이 우러진 나무 빛깔이 구분이 안될 정도다.

17일 내성천보존회(회장 송분선)는 영주댐과 보조댐에서 15일과 16일 발생한 녹조 현장 사진을 공개했다. 이들은 "올해도 어김없이 녹조현상 발생으로 수질악화 등 그 폐해의 심각성을 나타내고 있다"고 했다.

이 단체는 "영주댐으로 인하여 아름다운 모래강 내성천에는 모래 흐름 차단에 의한 모래유실·육지화·생태계파괴, 수류 정체에 의한 녹조발생·수질악화 등의 문제점으로 결국 아름다운 모래강 원형이 상실되는 심각한 지경에 이르렀다"고 했다.

내성천보존회는 "현재 영주댐은 매년 심각한 녹조현상으로 인하여 담수를 하지 못하고 완전 방류 상태에 놓여있어 운영이 사실상 중단된 실정이며, 녹조제거용 선박 2대를 댐 상류 10km 지점에 위치한 유사조절지라는 보조 댐에 배치하여 두고 녹조를 제거하는 데 애쓰고 있다"고 했다.

현재 영주댐에서는 녹조 제거를 위해 폭기 장치 29대를 추가로 설치, 총 50여대의 폭기장치가 가동되고 있다. 

내성천보존회는 "폭기장치는 하수처리장에서나 사용되는 산소 공급을 위한 장치로, 폭기장치가 가동되어야 하는 실정은 영주댐이 '폐수제조댐'이 되었다는 것을 반증하는 것"이라고 했다.

이어 "녹조 현상을 우려한 나머지 영주댐의 수문을 완전 개방하여 자연흐름으로 녹조방지책을 도모하였으나 영주댐은 수문 완전 개방시 기본 수위가 있으므로 담수량은 줄었으나 수류정체현상을 피할 수 없다"며 "올해에도 어김없이 녹조현상이 발생하여, 영주댐을 철거하지 않고서는 개선될 수 없다는 점을 증명하고 있다"고 덧붙였다.

녹조 현상은 유사조절지(보조댐)에서도 나타나고 있다. 이 단체는 "수문을 완전 개방하여 자연흐름으로 녹조방지책을 도모하였으나 기본 수위가 있으므로 담수량은 줄었으나 수류정체현상을 피할 수 없어 녹조현상이 시작되는 지점으로 존재하고 있다"고 했다.

내성천보존회는 "낙동강 수질개선 목적으로 건설된 영주댐의 경우, 댐 유역에 대규모 농경지가 존재하여 비점오염원으로 작용하고, 때문에 수문을 완전 개방하여도 상시적인 녹조현상을 막을 수 없다"고 했다.

결론은 영주댐을 철거해야 한다는 것이다. 내성천보존회는 "내성천은 영주댐으로 인하여 강의 원형이 상실될 만큼 심각한 피해를 받아 폐허 상태에 있다"며 "영주댐을 철거하여 물이 정체되지 않도록 하여야 하고, 모래가 굴러 흐르도록 하여야 하며, 홍수기와 갈수기를 반복하는 내성천 고유의 기후특성을 회복하여야 한다"고 했다.
 

 7월 15일 영주댐 녹조.

7월 15일 영주댐 녹조.ⓒ 내성천보존회

 7월 15일 영주댐 녹조.

7월 15일 영주댐 녹조.ⓒ 내성천보존회

 7월 15일 영주댐 녹조.

7월 15일 영주댐 녹조.ⓒ 내성천보존회

흐르는 물은 썩지 않으나 고인물이나 같혀있는 물은 썩을 수도 있고 녹조가 폭증하여 사람이 사용할 수 없는 물로 변한다는 것은 전문가가 아니라도 알 수 있는 문제다. 성경에서도 좋은 물은 흐르는 물이라고 가르치고 있다.

(레 14:5) 제사장은 또 명하여 그 새 하나는 흐르는 물 위 질그릇 안에서 잡게 하고
(레 14:6) 다른 새는 산대로 취하여 백향목과 홍색실과 우슬초와 함께 가져다가 흐르는 물 위에서 잡은 새 피를 찍어
(레 14:50) 그 새 하나를 흐르는 물 위 질그릇 안에서 잡고
(레 14:51) 백향목과 우슬초와 홍색실과 산새를 가져다가 잡은 새의 피와 흐르는 물을 찍어 그 집에 일곱번 뿌릴 것이요
(레 14:52) 그는 새의 피와 흐르는 물과 산 새와 백향목과 우슬초와 홍색실로 집을 정결케 하고
(레 15:13) 유출병 있는 자는 그 유출이 깨끗하여지거든 그 몸이 정결하기 위하여 칠일을 계산하여 옷을 빨고 흐르는 물에 몸을 씻을 것이요 그리하면 정하리니
(민 19:17) 그 부정한 자를 위하여 죄를 깨끗하게 하려고 불사른 재를 취하여 흐르는 물과 함께 그릇에 담고
(시 58:7) 저희로 급히 흐르는 물 같이 사라지게 하시며 겨누는 살이 꺾임 같게 하시며
(시 74:15) 바위를 쪼개사 큰 물을 내시며 길이 흐르는 강들을 말리우셨나이다
(시 147:18) 그 말씀을 보내사 그것들을 녹이시고 바람을 불게 하신즉 물이 흐르는도다
(아 4:15) 너는 동산의 샘이요 생수의 우물이요 레바논에서부터 흐르는 시내로구나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경상남도 산청군 석대로365번길 39 (에스라하우스) 유앙겔리온
  • 대표전화 : 055-972-7753
  • 팩스 : 055-972-0691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용창
  • 법인명 : 유앙겔리온
  • 제호 : 유앙겔리온
  • 등록번호 :
  • 등록일 : 2017-04-05
  • 발행일 : 2017-05-01
  • 발행인 : 노우호
  • 편집인 : 엄인영
  • 후원계좌 : 우체국 610212-01-001231 에스라하우스
  • 유앙겔리온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18 유앙겔리온.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korbaea.com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