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앙겔리온을 발행하면서
유앙겔리온을 발행하면서
  • 에스라 발행인
  • 승인 2018.06.18 21:12
  • 댓글 7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발행인이 드리는 말씀

 

                             유앙겔리온 발행인입니다.

유앙겔리온 발행인
유앙겔리온 발행인

유앙겔리온(good news ;福音)이 시작된 것은 2000년 전 예수님 때부터입니다.(마태 4:23) 그날 이후 세상에는 수없이 많은 신문들이 나왔고 또 많은 소식들을 전했습니다. 사람들은 예나 지금이나 소식에 목말라하고 있습니다.

이왕이면 기쁜 소식, 좋은 소식을 기대하게 됩니다. 그러나 우리에게 들려오는 수 많은 소식들 중에 기쁜소식 반가운 소식은 그리 많지 않습니다. 날마다 TV.를 통하여 전해지는 소식들은 흉흉한 소식들이 훨씬 더 많았습니다. 

유양겔리온이란 신문을 시작하는 2018년은 소생이 세상에 태어난지 70년이 되는 해입니다. 옛날 같으면 70나이를 고희(古稀)라고들 했습니다. 그러나 작금에 인류의 수명이 늘어가면서 70이란 나이는 고희(古稀)도 아니고 고령(高齡)도 아니라고 생각하는 시대가 되었습니다.

제 나이에 동네 경로당에 갔다가는 어른들 심부름이나 해 드려야 하는 세상이 되었습니다. 저는 육신적으로는 이미 지하철을 공짜로 탈 수 있는 나이가 되었지만 정신적으로 아직 어린아이 같은 생각을 하는 때가 자주 있습니다.

다른 사람들이 저를 보면 그 나이에 무슨 신문이냐고 하시는 분도 있을 것입니다. 그러나 저는 사실 오래 전부터 신문을 하고싶은 마음이 있었습니다. 그러나 범사에 소심한 편이라 선듯 마음을 내지 못했습니다.

그러다가 작금에 인터넷 신문이 어렵지 않게 구축된다는 사실을 알게 되었습니다. 이 나이에 아무 것도 해 놓은 것이 없는 소생이 무슨 할 말이 있으리요마는 작금에 교회나 사회가 돌아가는 것을 보면서 종종 에스라하우스 홈페이지나 페이스북에 이런 저런 글을 올려놓기도 했습니다.

그러는 중에 교회와 사회의 가교가 되는 신문이 필요하다는 생각을 하게 되었습니다. 뜻을 같이 하는 몇 분들과 함께 교회와 사회를 향하여 말을 할 수 있고 글을 쓸수 있는 공간이 필요하다는 생각을 하게 되었습니다.

아직은 시작하는 단계라서 얼른 그 열매가 보이지 않겠지만 여러분들의 성원과 지도편달을 바라마지 않습니다. 할수 있는대로 좋은 소식을 전하려고 노력할 것입니다. 유앙겔리온이 전하는 소식은 하늘의 소식과 땅의 소식을 함께 전하게 될 것입니다.

또 아직도 복음을 듣지 못한 세상 사람들에게도 사랑을 받는 신문이 되도록 노력할 것입니다. 성도들은 물론 목회자들에게도 유익한 신문이 되도록 노력할 것입니다. 언제나 기록된 성경말씀 밖으로 넘어가지 않는 자세로 임할 것입니다.

세상의 빛과 소금이 되어 세상에서 일하지만 결코 세속문화에 휘둘리지 않는 신문이 되도록 최선을 다할 것입니다. 목회자들과 신학자들 그리고 성도님들의 적극적인 동참을 기대하고 있습니다. 주님의 은혜와 진리가 섬기시는 교회와 가정에 항상 함께 하시기를 진심으로 기원합니다.

 

2018년 6월 15일

유앙겔리온 발행인 노우호 목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7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장상영 2018-06-27 16:26:34
목사님..반갑습니다.. 유앙겔리온 발행을 축하드리오며
항상 건강하시길 기도드립니다..

김수진 2018-06-25 21:51:37
발행을 진심으로 축하드립니다^^

김동원 2018-06-25 16:59:53
목사님의 열정 놀랍고 아직젊은 저희를 부끄럽게 만드시는군요. 기쁜소식이 널리 퍼지길 기도합니다.

윤형순 2018-06-23 16:55:42
진심으로 감사하며 축하를 드립니다.^^ 수많은 소리의 세상입니다. 거짓의 소리 죽음의 소리 탄식과 절망의 소리 싸우는 소리 우는 소리들 속에 참으로 기쁜 소리를 전해주시는 복된 신문으로 기대합니다. 많은 사람들이 생명의 소리 은혜의 소리 진리의 소리를 듣고 생명의 회복이 일어나는 유앙겔리온 신문이 되기를 축하드리고 축복합니다. 그리고 늘 강건하시기를.... 세종시에서 윤목사

이명훈 2018-06-23 08:18:21
목사님^^ 이 시대의 밝은 등불이 되어주는 좋은 신문을
만들어 주셔서 감사합니다.

늘 강건하시기를 기도합니다.

  • 경상남도 산청군 석대로365번길 39 (에스라하우스) 유앙겔리온
  • 대표전화 : 055-972-7753
  • 팩스 : 055-972-0691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용창
  • 법인명 : 유앙겔리온
  • 제호 : 유앙겔리온
  • 등록번호 :
  • 등록일 : 2017-04-05
  • 발행일 : 2017-05-01
  • 발행인 : 노우호
  • 편집인 : 엄인영
  • 후원계좌 : 우체국 610212-01-001231 에스라하우스
  • 유앙겔리온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1 유앙겔리온.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korbaea.com
ND소프트